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NE SHOT] ‘우후죽순’ 늘어나는 커피전문점…가장 많은 지역은?

 지역별 커피전문점 수

지역별 커피전문점 수


지난 3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상권정보(3월 조사기준)에 따르면 전국에서 커피전문점이 가장 많은 지역은 경기도(1만8506곳)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서울시(1만4960곳), 경상남도(4993곳), 부산시(4,227곳) 순으로 집계됐다. 반면 가장 적은 지역은 세종시(383곳), 제주도(1856곳), 충청북도(2356곳) 순이었다.
 
하지만 인구 1만명당 커피전문점 수를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커피전문점의 수가 적은 지역에 오른 제주도는 인구 1만명당 29곳의 커피전문점이 있어 인구수 대비 커피전문점 밀도가 가장 높은 지역으로 조사됐다. 인구는 적지만 관광객 유입 등으로 실제 상권의 유동 인구가 많아서다. 강원도, 전라북도도 인구 대비 커피전문점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인구 대비 적은 곳은 부산시, 인천시, 경기도 순이다.
서울 지역별 커피전문점 수

서울 지역별 커피전문점 수

 
한편 서울의 구별 커피전문점 수를 보면 강남구(1872곳)가 압도적으로 많았고, 이어 서초구(1025곳), 마포구(1012곳), 종로구(1008곳) 순이었다. 가장 적은 곳은 강북구(239곳), 도봉구(258곳), 중랑구(282곳)로 나타나며 서울의 커피전문점이 거주 인구보다 유동인구를 중심으로 발달한다는 것을 드러냈다. 밀집률이 가장 높은 곳은 마포구(2.25%), 종로구(2.00%), 서대문구(1.94%)로 모두 ‘매우 높음’ 수준을 나타냈다. 커피전문점이 가장 적게 밀집된 곳은 ‘낮음’ 수준의 중랑구(0.79%)이고 ‘보통’ 수준인 동대문구(0.83%), 금천구(0.90%)도 밀집도가 낮았다.
 
글=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그래픽=김현서 kim.hyeonseo12@joongang.co.kr 
 

역대 마블 시리즈 최고 흥행 히어로는 누구?

 

https://news.joins.com/issue/10871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