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봄과 함께] 단순히 상품만 판매하는 매장서 탈피 레스토랑·와인바 등 다양한 공간 구성

현대백화점 ‘와인웍스’
서울 압구정본점에 오픈한 와인 전문 매장인 ‘와인웍스’는 레스토랑·와인 바·라운지 등을 갖춘 복합문화공간으 로 와인과 어울리는 다양한 문화 콘 텐트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사진 현대백화점]

서울 압구정본점에 오픈한 와인 전문 매장인 ‘와인웍스’는 레스토랑·와인 바·라운지 등을 갖춘 복합문화공간으 로 와인과 어울리는 다양한 문화 콘 텐트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사진 현대백화점]

다양한 와인은 물론 와인 관련 문화 콘텐트를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 탄생했다. 올해 초 현대백화점이 서울 압구정본점에 오픈한 와인 전문 매장인 ‘와인웍스’는 레스토랑·와인바·라운지 등을 갖춘 330㎡ 면적으로 업계 최대급 규모를 자랑한다.
 

커뮤니티 라운지 등 갖춘 업계 최대 규모
와인 시음 가능한 ‘테이스팅 코너’ 운영

와인웍스는 단순하게 상품만 판매하는 매장에서 탈피해 와인과 관련한 다양한 이미지를 느끼고 소비하는 공간으로 변신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현대백화점이 대형 와인 복합 매장을 연 것은 와인이 다양한 연령대에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주류로 자리 잡았기 때문이다. 또 기존 압구정본점 식품관 매장 내 고객이 즐기고 휴식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고객에게 새로운 ‘만남과 소통의 광장’을 제안하기 위해서다.
 
와인웍스의 매장 콘셉트를 기획한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지난 1월 오픈한 와인웍스는 기존 유명 와인을 판매하는 것에 그쳤던 매장과 달리 매장에서 상품을 직접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공간을 마련한 게 특징”이라며 “1만원 내외의 ‘한 잔 와인’을 시켜 책을 읽는 고객, 저녁 식사 후 매장에 들러 와인을 마시며 하루를 마무리하는 고객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담아낸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은 점포의 얼굴 역할을 하는 ‘시그니처(대표)’매장을 만들고 ‘오직 이곳에서만 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앞세운 매장으로 차별화하기 위해 와인웍스를 개발했다. 와인웍스 영업 면적은 330㎡로 이는 디저트 등 델리 매장 20여 개를 채울 수 있는 규모로 식품관에 대형 매장을 여는 건 매우 이례적이다.
 
특히 와인웍스는 와인을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간으로 구성된 게 특징이다. 와인에 곁들여 먹는 20여 종의 요리와 와인을 함께 판매하는 ‘레스토랑’, 한 잔씩 구매해서 와인을 즐길 수 있는 ‘와인바’, 와인 관련 다양한 문화 행사를 진행하는 ‘커뮤니티 라운지’ 등 공간을 다채롭게 구성했다.
 
또 와인을 즐길 수 있는 50여 석 규모의 공간을 활용해 전문 소믈리에의 와인클래스를 운영해 해외 유명 와인 브랜드의 파티 등 다양한 콘텐트를 선보일 계획이다. 밸런타인데이 등 시즌별로 10여 종의 와인을 시음해 볼 수 있는 ‘테이스팅 코너’도 운영한다. 이 밖에도 와인웍스에는 약 1500여 종의 와인과 함께 와인잔·와인오프너·디켄더 등 50여 개 와인 관련 액세서리도 선보이고 있다.
 
와인웍스에서는 최근 와인시장에 불고 있는 다양한 ‘내추럴 와인’을 만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내추럴 와인은 화학비료나 살충제, 제초제 등을 사용하지 않고 재배한 포도로 만들며 양조 과정에서도 인공적인 첨가물을 최대한 배제한다. 대표적으로 이탈리아산 내추럴 와인 ‘카시나벨로티’의 인기가 높다.
 
하루 400~600여 명의 고객이 매장을 방문하는데 와인웍스에서 와인과 관련한 다양한 강좌와 이벤트도 열린다. 이달 중순부터 와인 산지별 대표 와인과 그에 맞는 음식을 매칭해 즐겨볼 수 있는 ‘와인웍스 커뮤널 테이블’을 진행하고 있다. 이 행사에 참여하는 고객은 이탈리아 프리미엄 식문화를 선보이는 ‘이탈리(EATALY)’ 전속 와인 소믈리에가 와인을 추천하고, JTBC 인기 요리 프로그램인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김형석 셰프가 요리한 핑거푸드도 맛볼 수 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와인과 어울리는 다양한 문화 콘텐트를 즐길 수 있는 와인웍스 매장이 식품관의 대표적인 복합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