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완벽주의자, 주름 거슬릴 듯"···갤럭시 폴드 사용 후기

 
[사진 엔가젯 유튜브]

[사진 엔가젯 유튜브]

[사진 엔가젯 유튜브]

[사진 엔가젯 유튜브]

[사진 엔가젯 유튜브]

[사진 엔가젯 유튜브]

삼성전자가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 미국 출시를 앞두고 15일(현지시간) 기자와 인플루언서에게 갤럭시 폴드 실물을 처음 공개했다.
 
이후 미국 IT매체 엔가젯 등 외신 기자들은 갤럭시 폴드를 직접 사용해 본 후기를 공개했다.
 
엔가젯은 "갤럭시 폴드의 견고한 마감에 놀랐다. 한 손으로 열거나 닫기에 용이했다"면서 "커버 디스플레이가 작아서 화면을 탐색하기는 어렵다"고 전했다.
 
[사진 엔가젯 유튜브]

[사진 엔가젯 유튜브]

화면 가운데 주름에 대해서는 "펼쳐진 디스플레이 중간에 주름이 있지만, 사용자가 보기에 따라 보이기도 하고 보이지 않기도 한다"며 "종이를 접었을 때 주름이 남는 것과 비슷하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밝은 장면에서는 주름이 보일 수도 있기 때문에, 높은 가격을 지불 한 완벽주의자들은 신경이 거슬릴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미국에서 판매되는 갤럭시 폴드의 가격은 1980달러(약 224만원)이다.
 
워싱턴포스트(WP)는 "디스플레이 가운데 주름에 약간 놀랐지만 몇 시간 사용 후 아이폰X의 '노치' 디자인처럼 갤럭시 폴드의 주름을 잊게 됐다"며 "1세대 장치에서 기대되는 것보다 훨씬 견고하다"고 전했다.
 
갤럭시 폴드는 폰을 접었을 때 커버에 4.6인치 디스플레이, 펼치면 7.3인치의 플렉스 디스플레이가 나타난다. 스마트폰 화면을 접었을 경우 완전히 밀착되는 것은 아니고 1.5㎜의 틈이 있는 구조다.  
 
카메라는 앞뒷면에는 각각 3개씩 탑재됐다. 무게는 263g. 화면보안의 잠금방식은 패턴, PIN, 비밀번호 3가지로 할 수 있다. 또 지문센서와 얼굴 인신의 생체인식 방식을 적용했다. 배터리 용량은 4325mAh이며 무선·유선 고속충전이 가능하다.
 
갤럭시 폴드는 13일 미국 삼성전자 웹사이트를 통한 예약판매에서 초기 물량이 소진됐다. 갤럭시 폴드는 안드로이드 9.0에서 구동되며 국내에서는 5G 모델로 5월 중순에 출시될 예정이다. 간편결제 서비스인 삼성페이도 탑재됐다. 가격은 230~240만원 수준으로 예상된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