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화 ‘라이프플러스 벚꽃피크닉’ 여의도에 4만명 운집

한화금융(한화생명·한화손해보험·한화투자증권·한화자산운용·한화저축은행) 라이프플러스가 개최하는 봄 시즌 대표 축제 'LIFEPLUS 벚꽃피크닉2019'가 지난 13일 4만 명이 찾은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서울 여의도 63빌딩 앞 한강공원과 야외 특설무대에서 펼쳐진 이번 행사에는 아침부터 많은 시민들이 모여 뜨거운 관심을 실감할 수 있었다.
.
콘서트 첫 날인 13일에는 다수의 드라마 OST로 안방극장에 감동을 더한 ‘김나영’, 4인조 혼성 모던 록 밴드 ‘몽니’와 음악 예능 <더 팬>의 우승자로 유명한 ‘카더가든’이 감동적인 무대를 선사했고 음원퀸 ‘헤이즈’와 싱어송라이터 선우정아도 함께 했다. 긍정 에너지를 전파하는 2인조 모던 록 그룹 ‘페퍼톤스’와 자이언티(Zion.T)가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14일은 초속 9m의 강풍과 강수가 예상되어 일정을 부득이하게 취소하게 됐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하는 ‘LIFEPLUS 벚꽃피크닉2019’는 매년 4만 여명이 찾을 정도로 그 인기가 대단하다. 라이프플러스 홈페이지 이벤트에는 52만 명이 몰렸으며 유료로 판매한 2500여장의 티켓도 완판을 기록했다.
 
콘서트 이외에도 시원한 강바람을 맞으며 버스킹 무대와 함께 봄소풍을 즐길 수 있는 피크닉 존과 아기자기한 소품, 간식 등 다양한 볼거리의 플리마켓, 다양한 푸드트럭이 한강변을 따라 열려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 먹거리가 시민들을 맞이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