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틀 연속 여학생 납치 시도한 30대 남성 “소심한 성격 고쳐보려…”

[뉴스1]

[뉴스1]

충북 청주 흥덕경찰서는 길 가던 여학생을 잇따라 납치하려 한 혐의(미성년자 약취유인 미수)로 A씨(39)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0일 오후 5시께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에서 초등학생 B양(7)에게 “집에 같이 가자”고 접근해 납치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A씨는 9일 오후 9시께 비슷한 장소에서 중학생 C양(13)에게도 같은 수법으로 접근했으나 C양이 “싫다”고 소리치며 달아나 미수에 그쳤다.
 
경찰은 “용의자를 목격했다”는 인근 상인의 신고로 출동해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경찰에서 “평소 다른 사람에게 말을 잘 걸지 못하는 소심한 성격이어서 대범해지기 위해 말을 붙인 것이지 납치할 의도는 아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추궁하는 한편 여죄가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