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You know what..." 카메라 향해 손흥민이 한 말은?

10일 열린 유럽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맨체스터시티전에서 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펼치는 토트넘의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10일 열린 유럽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맨체스터시티전에서 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펼치는 토트넘의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손흥민(27·토트넘)이 소속팀의 새 홈 구장에서 연이어서 역사를 썼다. 맨체스터시티를 상대로 골을 넣곤 카메라를 향해 화끈한 한 마디도 해 화제를 모았다.
 
손흥민은 10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에서 맨체스터시티를 상대로 후반 33분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날카로운 왼발 슈팅으로 결승골을 터뜨리면서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지난 4일 크리스털 팰리스와 프리미어리그 31라운드 경기에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 개장 첫 골을 터뜨렸던 손흥민은 이날 이 경기장에서 치른 첫 유럽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첫 골을 넣으면서 또 하나의 역사를 남겼다. 시즌 18번째 골이자 챔피언스리그에선 지난 2월 도르트문트(독일)와 16강 1차전 이후 2번째 골이었다.
 
10일 열린 유럽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맨체스터시티전에서 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펼치는 토트넘의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10일 열린 유럽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맨체스터시티전에서 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펼치는 토트넘의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골을 터뜨린 뒤 손흥민의 세리머니도 인상적이었다. 손흥민은 골을 넣은 뒤 태극기를 든 팬을 보곤 코너 플래그가 있는 곳을 향해 달려갔다. 그리고 중계 카메라가 있는 것을 보곤 큰 소리로 무언가를 외쳤다. 그는 "너네 그거 알아? 우리가 이길거야(You know what? We're gonna win)"라고 외쳤다. 치열한 승부 속에서 상대 팀 맨체스터시티를 향한 메시지와 같았다. 손흥민은 이날 유럽축구연맹(UEFA)이 선정한 경기 최우수선수로 뽑혔고, 영국 BBC는 "손흥민은 현대 축구의 이상적인 공격수"라고 극찬했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