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맞벌이 부부’ 가사노동 시간, 남편 17분 vs 아내 129분

10일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맞벌이 가정에서 남편과 아내의 주중 가사노동 시간이 7.4배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10일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맞벌이 가정에서 남편과 아내의 주중 가사노동 시간이 7.4배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맞벌이 가정에서 아내의 주중 가사노동 시간은 남편의 7.4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육아노동 시간도 3.5배에 달했다.
 
10일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은 ‘일‧생활 균형을 위한 부부의 시간 배분과 정책과제’를 통해 통계청의 2014년 생활시간 조사 자료에서 우리나라 부부들의 시간 사용량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맞벌이 부부의 주중 노동시간은 남편 546.8분, 아내는 412.4분으로 남편이 아내보다 1.3배 길었다. 하지만 주중 가사노동 시간은 남편은 17.4분, 아내는 129.5분으로 아내가 남편보다 7.4배 길었다.
 
육아노동 시간도 마찬가지였다. 남편은 14.9분, 아내는 52.5분으로 아내가 남편보다 3.5배 많았다. 다만 주중 여가시간은 남편 215.8분, 아내 215.5분으로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맞벌이 부부의 주말 시간 배분을 보면, 가사노동 시간은 남편 41.0분, 아내 176.4분으로 아내가 남편보다 4.3배 길었다. 육아도 남편 28.8분, 아내 48.6분으로 아내가 1.7배 많았지만, 여가시간은 남편 410.4분, 아내 362.4분으로 1.1배 짧았다.
 
남성 외벌이 부부의 주중 시간 배분도 조사했다. 이 경우 남편은 수면 포함 기타 활동시간을 제외하면 노동에 553.7분을 사용했다. 하루 약 9.2시간을 일한 셈이다.
 
주중 가사노동 시간은 아내 238.9분이었지만, 남편은 11.5분에 그쳤다. 주중 육아노동 시간도 아내는 152.2분을 아이 돌보는데 보냈으나, 남편은 18.7분에 불과했다.
 
남성 외벌이 부부에서 아내가 직장 일을 하지 않는 이유는 1위가 가사, 2위가 자녀 양육인 것으로 조사됐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