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leisure&] 방수·방풍 등 아웃도어 기술 접목 … ‘피싱웨어’ 입고 힐링 낚시 떠나세요

K2
K2가 첫 출시한 피싱라인은 방수·방풍 등 아웃도어의 기술력을 접목한 기능성 소재에 다양한 포켓 적용 등 디테일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 K2]

K2가 첫 출시한 피싱라인은 방수·방풍 등 아웃도어의 기술력을 접목한 기능성 소재에 다양한 포켓 적용 등 디테일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 K2]

아재들의 취미로 여겨지던 낚시가 국민 취미로 떠올랐다. 최근에는 20·30세대는 물론 여성이나 어린 자녀를 동반한 가족 단위도 낚시를 즐기는 등 세대를 불문한 레저로 인기를 얻고 있다. 낚시가 힐링이나 일상의 스트레스를 푸는 레저 활동으로 자리 잡으면서 아웃도어 업계에서도 ‘피싱웨어’ 라인을 출시하는 등 새로운 시장 공략에 나섰다.
 
K2는 새로운 레저로 부상하고 있는 낚시에 주목하며 피싱라인(FISHING LINE)을 첫 출시했다. K2 피싱라인의 의류제품군은 방수, 경량 재킷 등 기능성 재킷과 그래픽 티셔츠, 피싱 베스트, 카고 팬츠로 구성했다. 또 용품군으로 피싱 슬링백, 피싱 모자, 피싱 장갑 등을 선보였다.
 
피싱라인은 방수·방풍 등 아웃도어의 기술력을 접목했다. 기능성 소재와 일상적인 아웃도어 활동에도 입을 수 있는 심플하고 세련된 디자인이 돋보인다. 여기에 피싱 줄자와 낚시용 소도구 수납에 용이한 다양한 포켓 적용 등 기본에 충실한 디테일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F.S 전문가형 베스트’는 가볍고 내구성이 뛰어난 타슬란 소재를 적용한 피싱 경량 베스트다. 모두 12개의 포켓을 갖춰 수납력을 극대화했다. 그중 방수 기능을 갖춘 한 개의 방수 포켓과 신규 트랙지퍼를 적용했다. 어깨 안쪽에 보강 쿠션감이 있는 에어메시 소재를 적용해 통기성과 쿠셔닝 기능성을 높여 오랜 시간 낚시를 즐길 수 있도록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장시간 활동하고 앉아있을 때를 고려해 기장이 짧은 것이 특징이다. 피싱 줄자 고리를 추가해 활동 시 편의성을 높였다. 색상은 차콜·오렌지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했다.
 
K2는 통기성은 물론 활동하기에 가볍고 유연한 피싱 재킷도 선보였다. ‘F.S 후디자켓’은 이름처럼 후디형 방풍 재킷으로 가벼우면서도 활동성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낚시뿐만 아니라 다양한 아웃도어나 일상에서도 활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에어메시 소재로 통풍성을 극대화해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낚시할 때 장시간 햇빛에 노출되는 것을 고려해 UV 차단 기능과 웬만한 물기는 쉽게 튕겨낼 수 있는 발수 기능을 갖췄다. 시원한 느낌을 선사하는 피싱 특화 그라데이션 프린트로 디자인 포인트를 주었다. 함께 출시한 피싱 베스트와 코디하면 스타일리시한 낚시 코디를 완성할 수 있다. 네이비와 그레이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했다.
 
‘F.S 그래픽 반팔 티셔츠’는 피싱 프린트가 전면 및 후면에 적용된 반소매 티셔츠다. 신축성이 우수한 소재와 옥수수 원료를 첨가한 친환경 소재로 흡습·속건 기능성이 뛰어난 소로나 원사를 적용해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심플한 디자인과 캐주얼한 감성을 더해 낚시는 물론 나들이에도 착용하기 좋다. 블랙·네이비·화이트·그레이·오렌지 등 다섯 가지 색상으로 선보였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