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항 산불 12시간 만에 완진…불 끄던 공무원 탈진 등 2명 부상

해병대 1사단 병력이 4일 오전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 운재산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출동하고 있다. [뉴스1]

해병대 1사단 병력이 4일 오전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 운재산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출동하고 있다. [뉴스1]

4일 오전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운제산 자락에서 헬기가 산불을 끄고 있다. 이곳에서는 3일 오후 7시 52분쯤 불이 나 포항시와 소방당국이 밤새 진화했다. [연합뉴스]

4일 오전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운제산 자락에서 헬기가 산불을 끄고 있다. 이곳에서는 3일 오후 7시 52분쯤 불이 나 포항시와 소방당국이 밤새 진화했다. [연합뉴스]

경북 포항에서 난 산불이 발생 12시간 만에 꺼졌다. 지난 3일 오후 7시52분쯤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 운제산 자락에서 발생한 산불을 4일 오전 8시쯤 모두 진화됐다.  
 
포항시와 포항남부소방서는 소방차 16대 등 장비 55대와 인력 2400여명을 동원해 밤새 진화작업을 해 4일 새벽 큰 불을 잡았으며 날이 밝자 헬기 10대와 인력을 동원해 남은 불을 껐다. 하지만 산불을 진화하던 포항시 공무원 A씨(26)가 탈진해 병원으로 이송됐고 B씨(30)는 발목 골절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포항시는 소나무와 상수리나무 1000여그루 등 산림 3㏊가 타 5억5250만원의 피해가 난 것으로 잠정 추정된다고 밝혔다.  
 
시는 산불이 난 야산 주변 마을 주민 40여명에게 대피령을 내렸다. 주민은 마을회관이나 인근 지역에서 한동안 대피했다가 불이 소강상태를 보이자 귀가했다. 현재까지 파악된 주민 인명피해는 없다.
 
앞서 포항남부소방서는 3일 오후 9시40분쯤 인근 소방서에 지원을 요청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그러나 시와 소방당국은 밤이 되면서 헬기를 동원하기 어려운 데다가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
 
포항시 관계자는 “산불발생 초기 바람이 거세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이날 오전이 되면서 바람이 잦아들어 큰 불길을 잡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진화가 끝나는 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3일 오후 7시52분쯤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 한 야산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포항시청 공무원과 소방관,의용소방대원들이 진화 작업에 투입되고 있다. [뉴스1]

3일 오후 7시52분쯤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 한 야산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포항시청 공무원과 소방관,의용소방대원들이 진화 작업에 투입되고 있다. [뉴스1]

3일 밤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한 야산에서 불이 나 4일 새벽 민가 주변으로 번지고 있다. [연합뉴스]

3일 밤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한 야산에서 불이 나 4일 새벽 민가 주변으로 번지고 있다. [연합뉴스]

3일 오후 7시52분쯤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 한 야산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포항시청 공무원과 소방관 등이 진화 작업에 투입되고 있다. [뉴스1]

3일 오후 7시52분쯤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 한 야산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포항시청 공무원과 소방관 등이 진화 작업에 투입되고 있다. [뉴스1]

4일 오전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에서 해병대원이 산불을 끄기 위해 마을 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4일 오전 경북 포항시 남구 대송면 대각리에서 해병대원이 산불을 끄기 위해 마을 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