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군경 71년 만에 ‘제주 4·3사건’ 공식 사과

군경 71년 만에‘제주 4·3사건’공식 사과

군경 71년 만에‘제주 4·3사건’공식 사과

군경 71년 만에‘제주 4·3사건’공식 사과

군경 71년 만에‘제주 4·3사건’공식 사과

제주 4·3사건이 발생한 지 71년 만에 3일 경찰과 군이 당시 무고한 양민이 희생된 것에 대해 공식 사죄했다. 이날 민갑룡 경찰청장(위쪽 사진)과 서주석 국방부 차관이 서울 광화문광장에 마련된 4·3사건 희생자 추모공간을 찾아 헌화·추모하고 있다. 민청장은 “경찰도 이에 동참해 지난 역사를 더욱 깊이 성찰하면서 오로지 국민을 위한 민주·인권·민생 경찰이 되겠다”, 서 차관은 “아픈 역사로 안타깝게 희생되신 분들의 영전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유가족분들께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올린다”고 방명록에 썼다. [뉴시스·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