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소녀시대 수영, 주연작 홍보 위해 '박선영의 씨네타운' 출연



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의 주연배우 최수영(소녀시대 수영)이 오늘(3일)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출연한다.

최수영은 이날 방송을 통해 '막다른 골목의 추억'에 참여하게 된 계기부터 일본 나고야 올로케로 진행된 촬영비하인드 스토리 등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막다른 골목의 추억'은 나고야에서 일하고 있는 애인을 찾아간 유미(최수영)가 뜻하지 않은 이별을 겪고 어느 막다른 골목의 카페에 머물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세계적으로 유명한 일본 작가 요시모토 바나나 소설을 원작으로 한 '막다른 골목의 추억'에서 사랑의 아픔을 간직한 여행객 유미 역으로 첫 주연을 맡게 된 최수영은 이번 영화를 통해 낯선 도시와 사람들에게서 담담하게 자신의 상처를 극복하는 유미 캐릭터를 섬세하게 그려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오는 4일 개봉.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