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다리차 넘어지고 대형천막 붕괴…서울시내 돌풍 피해 잇따라

서울 곳곳에 강한 돌풍이 분 30일 서울역에 마련된 쇼핑몰 행사장의 천막이 바람에 날려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독자제공=연합뉴스]

서울 곳곳에 강한 돌풍이 분 30일 서울역에 마련된 쇼핑몰 행사장의 천막이 바람에 날려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독자제공=연합뉴스]

서울 지역에 갑작스러운 강풍이 불면서 곳곳에서 사고가 잇따랐다.
 
30일 소방 당국과 목격자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50분쯤 롯데아울렛 서울역점 옥상에 걸려있던 대형 천막이 무너져 내렸다.
 
사고를 목격한 A씨는 "옥상 주차장 쪽에 설치돼있던 대형 천막이 바람에 넘어지면서 바로 아래 행사장 쪽으로 떨어졌다"며 "이 때문에 사람이 다쳤고, 행사장도 철수하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 영등포 삼환아파트에서 이사차용 고가 사다리차가 돌풍에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독자제공=연합뉴스]

서울 영등포 삼환아파트에서 이사차용 고가 사다리차가 돌풍에 넘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독자제공=연합뉴스]

오후 4시 20분쯤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동의 한 아파트에서는 이삿짐 사다리차가 강풍 탓에 옆으로 넘어졌다. 소방 당국과 목격자 등에 따르면 사고 당시 주변에 행인이 없던 터라 다행히 다친 사람은 없었다.  
 
이 아파트의 한 주민은 "갑자기 우박이 내리고 바람이 엄청 불더니 사다리차가 옆으로 넘어갔다"며 "당시 사다리차로 옷가지 등 짐을 위로 올려보내고 있었는데 짐도 함께 날아갔다"고 설명했다.
 
소방 당국은 자세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면서 현장을 수습하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중부지방과 남부내륙에 돌풍을 동반한 천둥, 번개가 치고, 일부 지역에서는 싸락 우박이나 싸락눈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며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