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류현진, 6이닝 1실점 '개막전 첫 승'…박찬호 이후 18년만



LA 다저스 류현진이 개막전에서 승리 투수가 됐습니다.



류현진은 우리 시간으로 29일 새벽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 백스와의 올 시즌 개막전에 선발 등판해 6이닝 3피안타 무사사구 1실점을 기록했습니다.



한국 선수가 메이저리그 개막전 승리 투수가 된 것은 2001년 LA 다저스 박찬호 이후 18년 만입니다.

JTBC 핫클릭

이치로, '불멸의 기록' '논란의 기억' 남기고…은퇴 선언 MLB 피츠버그 강정호, 시범경기서 연타석 홈런 9회 말 투아웃 6점 차…클로저 vs 대타 투수? 무슨 일이? 겨우내 기다림…닻 올린 '봄 야구', 그라운드선 웃음꽃 '똑바로' 달리지 않으면 '아웃'…엄격해지는 주루 규정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