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은이 "셀럽파이브, 오마이걸 생애 최초 1위의 일등 공신"


오마이걸 1위의 비밀(?)이 밝혀진다.

29일 방송되는 KBS 2TV '더 히트'에서는 MC 송은이와 김신영이 오마이걸 첫 1위의 1등 공신으로 셀럽파이브를 꼽는다.

오마이걸의 첫 1위 곡은 감성적인 멜로디의 '비밀정원'이다. 소녀들의 꿈을 '비밀정원에 심은 씨앗'으로 비유한 가사와 사랑스러운 멜로디가 돋보이는 곡이다.

그런데 이 곡과 셀럽파이브의 '셀럽이 되고 싶어'의 활동 시기가 겹쳤던 것. 의상부터 안무까지 180도 다른 두 팀의 무대가 연이어 붙어있던 탓에, 셀럽파이브가 오마이걸이 더 이쁘게 돋보이도록 했을 것이라는 송은이의 너스레에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된다.

레전드 걸그룹 출신 간미연과 한 팀을 이룬 오마이걸은 '불꽃놀이'에 이어 또 한 번 큐티와 섹시를 겸비한 무대에 도전한다. '오마이간'의 무대를 본 김정민은 "오마이걸이 역대 걸그룹 중 라이브를 제일 잘한다"며 극찬한다.

'더 히트'는 국내 최정상급 뮤지션들의 히트곡을 섞어 새로운 곡으로 매시업하는 신개념 음악 예능이다. '오마이간'과 박상민X김정민, 김형중X이석훈, 박현빈X붐의 화려한 매시업 무대로 꾸려진 '더히트'는 29일 방송된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