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일간스포츠 파워브랜드] 인테리어 가치를 더한 의류관리기 LG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


LG전자는 지난 21일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 슬림'을 출시했다. 신제품은 지난해 처음 선보인 블랙에디션의 두 번째 제품이다.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은 스타일러 외관과 손잡이에 고급스러운 다크 그레이 색상을 적용하고, 제품 전면에 전신 거울 디자인을 적용해 인테리어 가치를 더한 최고급 모델이다.

신제품은 고급스러움은 그대로 계승하면서 한 번에 최대 4벌을 관리할 수 있는 정도로 크기를 줄여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가격은 출하가 기준 179만 원이다. 작년 10월에 출시된 블랙에디션 첫 제품은 한 번에 최대 6벌까지 관리할 수 있고 롱패딩 등 부피가 큰 겨울옷도 거뜬한 대용량 제품이다.

트롬 스타일러는 LG전자의 차별화된 생활가전 기술을 집약한 신개념 의류관리기다. 연구개발에 소요된 기간만 9년, 글로벌 특허는 181개에 달한다. 매일 빨 수 없는 옷들을 항상 깔끔하고 깨끗하게 입고 싶은 고객들의 니즈가 크게 늘면서 필수 가전으로 자리매김했다.

트롬 스타일러는 차별화된 4가지 핵심기능으로 의류를 빈틈없이 관리해준다. 독자 기술인 '무빙행어(Moving Hanger)'는 강력한 힘으로 1분에 최대 200회 옷을 흔들며 털어줘 옷 전체의 미세먼지를 골고루 제거하고 생활 구김을 줄여준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