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동산 투기·세금 탈루 의혹…청와대 인사 검증 문제 없나



[앵커]



7개 부처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앞서 전해드린 대로 어제부터 사흘 동안 이어집니다. 이틀째인 오늘(26일)은 통일부, 해양수산부, 문화체육부 장관 후보자가 국회 검증대에 오릅니다. 위장전입 의혹 등을 놓고 여야의 공방이 치열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의 구속 영장 기각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사건을 놓고 정치권에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최영일 시사평론가와 한걸음 더 들어가겠습니다.

 
  • 최정호 국토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 열려



  • 여야 '부동산 투기' 공방…쟁점은?



  • 최정호 "부동산 논란 송구"…의혹 해소는?



  • 청와대 인사 검증 문제 없나?



  • 오늘 통일·문체·해수부 장관 후보자 청문회



  •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 구속영장 기각



  •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 청와대 영향은?



  • 여야 '김학의 사건 재수사' 공방 가열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청문회 첫날…최정호 후보자에 '다주택 보유' 집중포화 최정호 후보자, '꼼수 증여' 논란 이어 논문표절 의혹 국방부 자문위원 활동, 두 아들 군 복무 때와 '묘한 겹침' 진영, 지역구 부동산 투자해 '거액 차익'…매입시점 논란도 '쇼·껌·좀비'…김연철, 논란의 과거 표현 사과했지만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