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준표 “문 정권, 김정은만 바라보며 4대강 보 파괴에 열중”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8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한 식당에서 자신의 유튜브 채널 TV홍카콜라 생방송을 진행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8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한 식당에서 자신의 유튜브 채널 TV홍카콜라 생방송을 진행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4일 “문재인 정권은 허구한 날 김정은만 바라보며 대한민국이 이루어낸 업적과 국가기반시설 파괴에만 열중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이같이 말하며 “국민의 준엄한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원전을 파괴하더니 강은 흘러야 한다고 홍수와 한해를 막고 4대강 정화를 위해 세운 보를 파괴한다고 한다”며 “그러면 소양강, 북한강 남한강도 흘러야 한다. 소양댐 청평댐, 충주댐도 파괴할 거냐”고 물었다.
 
이어 “마치 콜로라도 강은 흘러야 한다고 후버댐을 파괴하자는 논리와 다를 바가 없다”며 “임기 내 국가를 위해 무슨 업적을 낼 수 있을지 의아스럽다”고 지적했다.
[사진 SNS 캡처]

[사진 SNS 캡처]

 
홍 전 대표는 “오로지 북한만 바라보면서 여론을 조작해 국가기반시설 파괴에만 열중하고 있다”며 “그런 정권이 아직도 3년이나 남았다”고 덧붙였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