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그것이 알고 싶다’ 린사모와 찍은 사진 등장…지창욱 측 “전혀 관계없다”

[일간스포츠]

[일간스포츠]

 
배우 지창욱이 SBS ‘그것이 알고 싶다’ 버닝썬 편에 등장한 사진과 관련해 해명했다.
 
24일 지창욱 소속사 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3일 방송에 노출된 이미지 속 인물과 당사 배우는 전혀 관계없으며 팬이라며 부탁한 요청에 응해준 사진임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3일 방송된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클럽 버닝썬과 관련된 여러 의혹에 대해 보도했다.  
 
이 가운데 방송에서 버닝썬의 해외투자자로 알려진 대만 갑부 린사모를 언급하며, 지창욱과 린사모가 함께 찍은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공개했다.
 
이에 소속사는 “이와 관련해 당사 배우에 대한 허위사실이 무분별하게 확대, 악성 루머 및 성희롱 등으로 이어져 배우의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되는 상황으로 번지고 있다”며 “배우는 물론 가족과 이러한 상황을 지켜본 팬 여러분들에게도 피해와 상처를 주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위 내용과 관련한 추측성 루머에 대한 작성, 게시, 유포 등의 불법 행위를 자제해주시기 바란다”며 “당사는 본 공지 전후로 제보해주신 자료와 자체 모니터링 자료를 통해 소속 배우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