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한민국 직장인, 출퇴근 시간 '평균 103분'…길 위에선 뭘 할까

출근길의 직장인들. [중앞포토]

출근길의 직장인들. [중앞포토]

수도권 직장인들의 하루 평균 출퇴근 소요 시간이 약 2시간에 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비수도권 직장인들의 평균 출퇴근 시간의 2배에 달한다.
 
7일 취업 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은 전국 직장인 130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 대한민국 직장인들의 하루 출퇴근 소요 시간이 평균 103분(1시간43분)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경기 지역 직장인이 134.2분(2시간14분)으로 가장 길었고 인천과 서울이 각각 100분(1시간40분)과 95.8분(1시간36분)이었다. 수도권 지역의 직장인들은 하루 평균 114.5분(1시간55분)을 출퇴근에 사용하고 있는 셈이다.
 
반면 비수도권 지역 직장인들의 출퇴근 시간은 평균 59.9분으로 상대적으로 짧게 나타났다.
 
[잡코리아 제공]

[잡코리아 제공]

수도권 직장인들이 평소 출퇴근에 이용하는 교통수단은 '버스-지하철 환승'으로 전체의 32.4%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했다.
 
환승 없이 지하철만 이용한다를 선택하는 직장인은 29.1%, 버스만 이용한다는 19.6%으로 5명 중 4명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가용을 선택한 직장인은 10.0% 에 그쳤다.
 
비수도권 직장인들의 경우에는 버스를 이용한다는 답변이 32.0%로 가장 많았으며, 자가용이라는 응답이 27.6%로 그 뒤를 이었다.
 
출퇴근길에 주로 무엇을 하느냐는 질문에는 '음악감상'을 꼽은 응답자가 56.3%(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뒤이어 '모바일 메신저·SNS'(28.4%), 잠자기·휴식(28.0%), 뉴스·콘텐츠·정보 검색(23.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na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