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현무·한혜진 시간 필요하다 요청…" '나 혼자 산다' 입장은?

한혜진(왼쪽)과 전현무. [일간스포츠]

한혜진(왼쪽)과 전현무. [일간스포츠]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측이 방송인 전현무(41)와 모델 한혜진(35)이 휴식기를 갖는다고 6일 밝혔다. 
 
'나 혼자 산다' 측은 이날 오후 공식 입장을 통해 "그동안 무지개 회원으로 따뜻한 웃음을 선사했던 전현무·한혜진 회원이 오는 8일 방송 출연을 끝으로 휴식기를 가지게 된다"고 알렸다.
 
또 "두 사람은 각자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요청으로 인해 본인들의 의사를 존중하기로 했다"며 "따라서 당분간 제작진은 두 회원의 빈자리를 공석으로 둘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전현무·한혜진 소속사는 각각 공식 입장을 내고 "두 사람은 서로 좋은 동료로 돌아가기로 했다"며 두 사람의 결별을 발표했다.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전현무와 한혜진은 지난해 2월 "좋은 감정을 가지고 서로에 대해 알아가는 단계"라며 교제를 인정했다. 
 
다음은 MBC '나 혼자 산다' 측 공식입장 전문.
항상 '나 혼자 산다'를 사랑해 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 인사를 드리며 그동안 무지개 회원으로 따뜻한 웃음을 선사했던 전현무·한혜진 회원이 이번 주 금요일(3월 8일) 방송 출연을 끝으로 휴식기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두 사람은 각자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요청으로 인해 본인들의 의사를 존중하기로 했습니다. 하여 당분간 저희 제작진은 두 회원의 빈자리를 공석으로 둘 예정입니다.  
 
앞으로도 '나 혼자 산다'를 아껴주시는 시청자분들께 건강하고 즐거운 웃음 드릴 수 있도록 무지개 회원들과 저희 제작진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