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트럼프, 대선 불출마 결단한 힐러리에게 “몹시 그리울 것”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EPA=연합뉴스]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EPA=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5일(현지시간)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대선 불출마 소식에 조롱 섞인 반응을 보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사기꾼·Crooked) 힐러리 클린턴이 2020년에 출마하지 않는다고 확인하면서 백악관을 향한 세 번째 도전 가능성을 배제했다"며 "그러면 내가 다시 힐러리와 맞붙지 못하게 됐다는 뜻이냐"고 적었다.
 
그러면서 "나는 그녀가 몹시 그리울 것(She will be sorely missed)"이라고 덧붙였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캡처]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트위터 캡처]

이는 지난 대선 경쟁 상대였던 힐러리 전 국무장관을 향한 조롱이자 재선에 자신있다는 자신의 의지를 강조한 것으로 풀이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에서 예상을 뒤엎고 민주당 후보인 클린턴 전 장관을 꺾었다.
 
클린턴 전 장관은 전날 뉴욕 방송국인 '뉴스 12'와의 인터뷰에서 "대선에 출마하지 않는다"며 불출마 방침을 공식화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