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90대 할머니, 아파트 베란다서 이불 털다가 추락사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연합뉴스TV 캡처]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연합뉴스TV 캡처]

아파트 베란다에서 이불을 털던 90대 할머니가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4일 오전 9시 50분께 부산진구 범천동 한 아파트에서 A(90)씨가 아파트 17층 높이에서 추락했다.
 
A씨는 이 아파트 17층 베란다에서 높이 50㎝ 서랍장을 밟고 이불을 털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며느리 B씨가 화단에 추락한 A씨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유족 등을 상대로 A씨가 숨진 경위 등을 추가로 조사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