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스포츠토토, 다문화 결식아동 물품 전달식 가져

광주 지역 다문화 결식 아동을 위한 임직원 목소리 기부 물품을 전달한 케이토토. 케이토토 제공

광주 지역 다문화 결식 아동을 위한 임직원 목소리 기부 물품을 전달한 케이토토. 케이토토 제공


'케이토토가 광주 지역의 다문화 아이들을 위해 따듯한 나눔을 실천합니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 수탁 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지난 21일에 서울 마포구 행복도시락 사회적협동조합에서 광주지역 다문화 아이들을 위한 '목소리 기부' 물품 전달식을 진행했다.

'목소리 기부'는 한국어로 녹음된 동화책 음원을 통해 아직 한국 문화에 익숙하지 않은 다문화 가정 아이들이 빨리 적응하도록 돕는 사회봉사 프로그램이다. 이번 전달식은 윤종원 케이토토 CSV사업부장을 비롯해 한경이 행복도시락 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과 노경민 알로하 아이디어스 매니저 등 다수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케이토토는 임직원으로 구성된 사회봉사단 '토토프렌즈'가 지난해 8월부터 12월까지 녹음한 동화책 음원과 이를 재생할 수 있는 전용 리더기 30대 및 동화책 360권을 함께 전달했다. 행사를 통해 전한 물품은 광주지역의 다문화 결식 아동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케이토토 봉사단 토토프렌즈의 모든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한 목소리 기부 음원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다문화 가정 아이들에게 전달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전달되는 물품이 우리 사회를 더욱 건강하게 만들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해 12월에도 서울지역의 다문화 결식 아동들을 위해 동화책 음원과 전용 리더기 30대, 동화책 375권, 도시락 1000개 등을 기부한 케이토토는 앞으로도 다양한 봉사 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함께 나눌 수 있는 기업으로 거듭날 계획이다.
 
배중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