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걷다가 찰칵] 걷다가 피아노

걷다가 찰칵 - 피아노

걷다가 찰칵 - 피아노

우주선 같은 건축물 구석에
‘누구나의 피아노’ 한 대.
엄마와 나들이 나온 꼬마 숙녀
냉큼 달려가 앉는다.
딩동댕~ 딩동댕~
선율 속에 겨울이 묻힌다.
 
이정권 기자 gaga@joongang.co.kr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