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울산 남구 월봉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공모사업 선정



【울산=뉴시스】안정섭 기자 = 울산시 남구는 구립 월봉도서관이 '2019년 작은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사)어린이와 작은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이 사업은 작은도서관 활성화를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월봉도서관은 공모 선정으로 매월 하루를 문화가 있는 날로 지정하고 어린이와 작은도서관협회로부터 강사와 프로그램 지원을 받아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



월봉도서관은 오는 25일 국립중앙도서관에서 열리는 워크숍에 참석해 강사와 만남을 갖고 사례교육 등을 통해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개발할 예정이다.



개발된 프로그램은 다음달부터 오는 12월까지 운영된다.



월봉도서관 관계자는 "문화가 있는 날 공모사업 운영을 통해 월봉도서관이 지역 주민들을 위한 복합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울산 남구지역 구립도서관은 월봉도서관을 비롯해 도산도서관, 신복도서관, 옥현어린이도서관 등 모두 4곳이다.



남구지역 작은도서관은 동별 마을문고 등 현재 14곳이 운영되고 있다.



yohan@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