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년창업사관학교, '8기 졸업생' 402명 배출



【서울=뉴시스】김진아 기자 = 금융플랫폼 토스를 배출한 청년창업사관학교 8기 졸업생들이 사회로 진출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2일 안산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졸업식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8기 졸업생은 청년CEO 402명이다.



사관학교는 2011년 입교 1기 직방을 시작으로, 2012년 2기 토스 등 매머드급 창업자를 육성하며 청년 기술창업의 메카로 자리잡았다. 이번 졸업생 402명을 포함해 총 2390명의 청년CEO를 배출했다.



이날 졸업식에는 지난해 창업교육, 전문가 코칭, 시제품개발지원 등을 거쳐 사업화에 성공한 16개 혁신제품이 전시된다.



이 가운데 김대익 대표가 이끄는 '그럼에도'는 MCN기반 마케팅 자동화 서비스 제품 개발로 중기부 장관상을 수상한다. 이주성 대표가 이끄는 '아키드로우'는 디바이스를 활용한 3D 공간 스캐너 개발로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한다.



석종훈 중기부 창업벤처혁신 실장은 "벤처창업대전의 글로벌 버전인 '스타트업 위크'(가칭)를 미국 CES나 핀란드 슬러쉬에 버금가는 국제적 행사로 개최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입교생을 비롯한 모든 창업자들이 글로벌 투자를 받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혁신기술을 보유한 청년들이 사관학교를 통해 중견기업,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청년창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졸업식에 이어서는 앞서 졸업한 기업들과 성공한 창업기업 등이 함께하는 토크콘서트가 마련된다.



선배 기업으로는 현대차와 개방형 혁신을 통해 증강현실 매뉴얼 플랫폼 개발에 성공한 맥스트 박재완 대표, 반도체와 LCD 부품의 코팅소재 국내 최초 국산화에 성공한 그린리소스 이종수 대표 등이 참석한다.



중기부는 향후 성공기업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정책성과 및 개선방향을 도출하기 위한 릴레이 토크 콘서트를 개최해나갈 계획이다.



hummingbird@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