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K텔링크, 어르신 특화폰 '효도의 신' 2탄 출시



【서울=뉴시스】이국현 기자 = SK텔링크는 기존 '효도의 신'을 업그레이드한 스마트폰 버전의 '효도의 신 2탄'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기존 휴대폰에 탑재된 위치추적 기능과 달리 '효도의 신'은 전화를 받지 못하는 상황에서만 보호자에게 위치정보를 전송하는 신개념 '부재중 위치 알림' 서비스를 도입했다.



LG전자 스마트폰 X2에 탑재한 효도의 신은 누르기 쉬운 빅런처 방식의 분할 화면과 자동으로 세상 소식을 전해주는 오토콜, 치매를 예방하는 두뇌훈련 게임, FM라디오 청취 등의 다양한 특화기능을 지원한다. 5인치 디스플레이에 큰 글씨와 메뉴를 타일 형태로 배치한 '빅 런처'를 적용해 주요 앱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새로운 기능인 '오토콜'은 오늘의 날씨 및 뉴스를 사용자가 설정한 시간에 전화로 들려주는 서비스다. 뉴스는 하루에 3번, 날씨는 하루에 한 번 업데이트 한다.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되는 10종의 두뇌훈련 게임과 데이터 사용 없이 청취 가능한 FM라디오, 전화를 받지 못하는 상황에서 보호자에게 현재 위치정보를 문자로 발송해주는 '부재중 위치 알림', 긴급 상황 시 보호자에게 직접 티맵 위치정보를 알릴 수 있는 'SOS 위치 알림'도 기본으로 탑재했다.



음성 및 문자 기본 제공에 데이터 500MB을 제공하는 'LTE 어르신3' 요금제를 사용하면 1만6500원만 내면 된다. 초등학생에게 적합한 '뉴 키즈 표준' 요금제는 부가세를 포함해 월 1만1000원 한도 내에서 음성·문자·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고, 문자 50건을 추가 제공한다.



단말은 SK세븐모바일 온라인 통합몰이나 하이마트, 일반 판매점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lgh@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