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NE SHOT] 한국, 스마트폰 보유율 세계 1위…세대 간 격차도 최저

 주요국 스마트폰 보유율

주요국 스마트폰 보유율


한국의 스마트폰 보유율이 세계에서 가장 높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고 dpa통신이 5일(현지시각) 전했다.
 
미국의 여론조사기관인 ‘퓨 리서치’가 지난해 5월 14일부터 8월 12일까지 27개국 3만133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 따르면 한국의 스마트폰 보유율은 95%로 조사대상 27개국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5%도 인터넷 연결은 안 되지만 휴대전화를 보유해 조사대상국 중 유일하게 전체 인구가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에 이어 스마트폰 보유율 2위는 이스라엘(88%)이었으며, 네덜란드(87%)와 스웨덴(86%) 등이 뒤를 이었다. 호주와 미국은 응답자 81%가 스마트폰을 보유했다고 응답했고, 이어서 스페인(80%), 독일(78%), 영국(76%), 프랑스(75%) 순이었다.
 
신흥국 중에서는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브라질이 각각 60%를 기록해 가장 높았고, 필리핀(55%), 멕시코(52%), 튀니지(45%)가 뒤따랐다.
인도는 24%로 신흥국 중 스마트폰 보급률이 가장 낮았다.
 
한편 한국은 스마트폰 보유율 세대 간 격차에서도 +8포인트(18~34세 보유율 99%-50세 이상 보유율 91%)를 기록하며 압도적인 보유율 1위 국가인 것으로 나타났다.
 
글·그래픽=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