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 혼자 산다' 기안84 "이시언, 욕 먹은 다음날 악플 때문에 힘들다고 전화왔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이시언의 근황을 전했다. 



1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템플스테이를 하는 박나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나래는 전현무에게 "악플 많이 받아 속세를 떠났냐. 왜 안 보이냐"고 이시언의 부재에 대해 물었다. 



이에 전현무는 "나도 몇 개 봤지만 나 같아도 자리 비웠을 것 같다"고 최근 MBC '라디오스타' 태도 논란을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데뷔 10년 만에 영화 '아내를 죽였다'로 첫 주연을 맡은 이시언은 스케출 상의 이유로 '나 혼자 산다' 스튜디오 촬영에 불참했다. 



전현무는 "한달간 못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기안84는 "(이)시언이 형이 욕 먹은 다음날 힘들다고 전화왔다"고 전했다.



앞서 이시언은 절친 비와 함께 출연한 '라디오스타'에서 태도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한 신인배우를 향한 말투, 태도가 좋지 않다며 관련 기사에 악플이 달리기도 했다.



홍지예기자/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