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블룸버그 "대선에 5억달러 쓸 것"…목표는 '트럼프 낙선'

[앵커]



뉴욕시장을 3번 지낸 억만장자 마이클 블룸버그가 2020년 미국 대선 때 5억 달러, 우리돈 5600억 원을 쓸 계획이라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잠재적 대선후보인 그가 직접 나서든, 민주당 후보를 지원하든 거액을 쓸 방침이란 것입니다. 이런 지출을 계획 중인 이유는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을 막기 위해서라고 전해집니다.



백종훈 기자입니다.


[기자]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은 작년 11월 '2020년 대선팀'을 꾸렸습니다.



정치매체 폴리티코는 그가 이 대선 팀과 매주 회의를 한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민주당 경선에 직접 나가는 방안과 민주당 대선후보를 돕는 방안을 고려 중입니다.



이 매체는 블룸버그 전 시장의 측근을 인용해 그가 올 대선에 5억 달러, 우리돈 5600억 원 이상을 쓸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2016년 쓴 것보다 1억7500만 달러, 우리돈 2000억 원이 많은 규모입니다.



블룸버그의 측근은 트럼프의 재선을 막기 위한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포브스에 따르면 블룸버그의 자산은 500억 달러, 56조원에 달합니다.



그는 지난해 중간선거 때 민주당에 이미 1억1100만 달러를 후원했습니다.



그가 지원한 후보 24명 가운데 21명이 당선돼 이른바 '블룸버그 사단'은 더 강해졌습니다.



민주당에서는 엘리자베스 워런 등 5명의 상원의원이 벌써 대선 출마 뜻을 밝혔습니다.



블룸버그 전 시장은 이르면 이달 안에 대선 출마 여부를 발표하겠다고 밝힌 상태입니다.



(영상디자인 : 홍빛누리)



 




 

JTBC 핫클릭

잉크도 마르기 전에…트럼프 방위비 압박 "한국 더 올라야" '쓰레기 배출량 1위' 미국, 재활용 넘어 '제로' 도전? 트럼프, '미·중 무역협상' 연장 시사…뉴욕증시 소폭 상승 눈 내린 하와이, 시속 300㎞ 강풍까지…이상기후 속출 IMF 총재, '경제적 폭풍' 가능성 경고…"성장 더 둔화"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