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온라인구매→편의점결제 ‘스타일쉐어’...10대들이 지갑열었다



【서울=뉴시스】표주연 기자 = GS25가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 결제 대행 서비스의 10대 이용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신용카드가 없는 청소년들은 그동안 무통장입금을 주로 이용했지만, 구매한 물건을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현금으로 결제하는 것이 가능해지면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GS리테일은 모바일 쇼핑 플랫폼 '스타일쉐어'와 손잡고 진행하는 온라인 쇼핑몰 결제 대행 서비스 이용이 2주간 1만건을 넘었다고 14일 밝혔다.



이 결제 대행 서비스는 신용카드 발급에 제약이 있거나 온라인 결제에 익숙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는 외국인, 미성년자 등을 위해 개발됐다. 온라인 쇼핑몰에서 상품을 구매한 후 결제 방식을 ‘GS25 편의점 결제’로 하면, 고객의 휴대전화로 바코드가 전송된다. 고객은 가까운 GS25에서 바코드를 제시하고 간편하게 현금으로 결제 할 수 있다.



그 결과 그동안 온라인 쇼핑 거래에 불편을 겪었던 10대 고객들이 몰렸다. 서비스 시작 2주만에 스타일쉐어에서 구매하고 GS25에서 결제를 한 구매 건수가 1만건을 넘어섰다. 이는 같은 기간 스타일쉐어 무통장 거래 중 ATM 입금하는 유저의 50%에 달하는 수치다. 결제 건수 1만건 대부분은 10대들이라는게 GS25측의 설명이다.



GS25 관계자는 "결제 대행 서비스에 대한 10대 고객들의 니즈를 확인한 만큼, 앞으로 10대가 주 고객인 쇼핑몰들과 제휴를 진행함으로써 고객 편의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pyo000@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