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화 대전공장서 또 폭발 사고…“근로자 3명 사망”

14일 오전 8시 42분쯤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대전공장에서 폭발 후 불이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 [뉴스1]

14일 오전 8시 42분쯤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대전공장에서 폭발 후 불이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 [뉴스1]

한화 대전공장에서 폭발 사고가 나 근로자 3명이 숨졌다.

 
14일 오전 8시 42분쯤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 대전공장에서 강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현재까지 근로자 3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숨진 근로자들은 조립동 직원 2명과 품질검사 직원 1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상자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소방당국은 로켓추진체 연료가 폭발하면서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 공장은 로켓추진체 등 군수품을 개발·생산하는 곳으로 평소 일반인의 출입이 엄격하게 통제되고 있다.  

 
화재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2개 이상의 소방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작업을 벌여 오전 9시 6분쯤 초기 진화를 마무리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정확한 사고 경위 및 폭발 원인은 현재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이 공장에서는 지난해 5월에도 폭발 사고가 발생해 5명이 숨졌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