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대차證 "LG전자, 생활가전 성수기 효과로 1분기 실적↑"





【서울=뉴시스】하종민 기자 = 현대차증권은 14일 LG전자(066570)의 1분기 실적이 생활가전 성수기 효과로 상승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LG전자의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5조4000억원, 8098억원으로 예상된다.



노근창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전체 매출액은 생활가전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4.6%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같은 기간 2.1%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노 연구원은 "홈엔터테인먼트(HE) 사업부의 수익성 하락으로 인해 영업이익은 26.9%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다만 그는 "지난해 1분기의 경우 월드컵 특수 등 우호적인 시장 환경 등으로 인해 HE사업부 영업이익률이 14.0%를 기록할 정도로 비정상적인 수준이었다"며 "연간 기준 이익 감소는 불가피하지만 여전히 계절적 비수기인 1분기에 프리미엄 제품 비중 상승을 통해 10%대의 수익성을 기록하고 있는 점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올해 1분기에도 미세먼지와 관련된 건강관리 가전의 외형 신장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건조기, 스타일러, 공기청정기 모두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제고시키고 있다"고 평가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1분기 계절적 실적 개선을 고려해 매수 접근이 유효할 것"이라며 "고점매도 시기는 올해 2분기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hahaha@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