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남도, 방역 취약 농장 구제역 항체 양성률 일제검사





【무안=뉴시스】배상현 기자 = 전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구제역 긴급백신 접종이 완료됨에 따라 방역 취약 농장을 대상으로 오는 18일부터 구제역 항체 양성률 일제검사를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기준 미만 농가는 재접종하고 1개월마다 재검사를 통해 집중 관리할 계획이다.



지난해 소 사육농가 7670가구 4만3798마리(항체양성률 98.1%), 돼지 573가구 4861마리(항체양성률 83.2%)를 추가로 검사해 전국 대비 항체양성률이 향상되는 성과를 보였다.



지난해 12월 기준 전국 항체양성률은 소 97.4%, 돼지 80.7%였다.



올해는 소 사육농가 8600가구, 돼지 사육 전체 농가에 대해 4만8000 마리의 백신항체 확대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정지영 전남도동물위생시험소장은 “국내 육지부 유일의 구제역 청정지역 지속 유지를 위해 도 자체적으로 구제역 백신항체 검사를 강화해 축산농가의 100% 백신접종을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praxis@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