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시, 도시농업 사업 단체에 최대 3천만원 지원



【서울=뉴시스】윤슬기 기자 = 서울시는 다양한 도시농업을 보급하고 문화를 확산하고자 오는 15일까지 '도시농업 분야 사업 운영단체'를 공개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단체당 최대 3000만 원의 보조금이 지원된다. 공모사업은 크게 ▲도시농업 민간단체 공모사업 ▲소셜다이닝 텃밭인생극장 등 두 가지다.



'도시농업 민간단체 공모사업'은 ▲텃밭 조성 및 운영 ▲교육 체험 프로그램 개발 운영 ▲도시농업 홍보 ▲자원순환을 통한 도시농업 실천 ▲도시양봉 활성화 ▲자유제안 등 6가지 분야로, 단체 당 최대 3000만 원을 지원한다.



신청대상은 공고일 현재 서울시에 주 사무소를 두고 도시농업관련 활동을 하고 있는 비영리민간단체·법인 또는 사회적기업, 사회적협동조합으로서 정관의 사업내용에 도시농업관련 활동을 명시하거나 최근 2년간 도시농업관련 활동 실적이 있는 단체를 대상으로 한다.



제안된 사업은 사업내용, 추진방법 등을 종합해 심사·선정한다. 사업 신청·접수는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에서 신청서식 등을 내려 받아 관련 서류를 구비해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서울시청 도시농업과를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서울시청 도시농업과(02-2133-5344)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조인동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서울시는 도시양봉 및 텃밭보급 등 생활 속에서 시민들이 도시농업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며 "도시농업에 대한 체험 접점을 넓혀갈 수 있도록 민간단체의 창의적인 아이디어 개발 및 참여를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yoonseul@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