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살림남2' 팽현숙, 천명훈에 "왠지 자숙해야 될 것 같아" 폭소


'살림남2' 팽현숙이 가수 천명훈을 보고 "자숙해야 될 것 같다"고 농담했다.

6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100회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천명훈이 출연했다. 천명훈은 김성수와 딸이 설을 외롭게 보낼 것을 걱정해 그의 집을 찾았다.

김성수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동병상련이라고 이 친구 분명 설날에 집에서 아무것도 안 할 거라는 걸 알기 때문에 초대했다"라며 설명했다.

천명훈을 본 팽현숙은 "천명훈 씨 저렇게 TV 나와도 되는 거냐. 자숙해야 되는 거 아니냐. 자숙해야될 것 같은 느낌"이라며 걱정했고 최양락은 "깨끗한 사람이다"라고 해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