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화의 우리집 방문한 고 김복동 할머니의 영정



【서울=뉴시스】 이윤청 기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고 김복동 할머니의 발인식이 엄수된 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연남동 '평화의 우리집'에서 영정을 든 윤홍조 마리몬드 대표가 김 할머니의 방에 머물러 있다.



평화의 우리집은 김 할머니가 생전에 머물던 곳이다. 2019.02.01.



phot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