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화성시, 농림축산식품부 '푸드플랜' 패키지 사업에 선정

화성시가 농림축산식품부의 '푸드플랜(먹거리종합계획) 패키지 사업'에 선정됐다.



'푸드플랜 패키지 사업'은 농가 소득증대와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까지 일석삼조의 효과를 얻고자 지역농산물의 소비확대를 돕는 사업으로, 화성시는 앞으로 5년간 국비를 포함 약 383억원을 들여 수도권 대표 먹거리 선도도시로 거듭날 방침이다.  



시가 구상 중인 푸드플랜 사업은 ▶농산물 산지유통센터 건립지원 ▶식품소재 및 반가공 산업육성 ▶농·산·어촌개발 ▶향토산업육성 ▶농산물 안전성분석실 운영 ▶저온유통체계구축 ▶직매장 교육·홍보지원 등 총 7개 분야이며 올 하반기 봉담읍 소재 화성푸드통합지원센터 부지 내에 '농산물 산지유통센터(APC)'를 착공하고 푸드플랜 전초기지로 삼을 방침이다.



푸그플랜 퍠키지 사업은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 계획이 담겨, 생산에 머무르던 농가들에게 고부가가치의 가공식품 개발을 돕고 학교급식도 납품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며 향토산업육성을 통해 지역형 가공시설을 도입하고 관련 전문인력을 육성해 마을공동체를 되살리고 지역경쟁력도 높인다는 목표이다.



특히 새해부터 강화된 농약잔류허용기준강화제도(PLS)가 전면 시행됨에 따라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을 올 말께 장안면으로 이전하는 화성시농업기술센터에 설치해 토양과 수질분석 시설이 도입하는 등 로컬푸드 통합안전관리 시스템인 화성푸드인증제를 지원한다.



또 시는 로컬푸드 온라인 유통망(O2O) 구축을 위해 저온 저장고 및 냉동 탑차 등 저온유통시스템도 확충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안전하고 신선한 먹거리에 대한 요구가 사회 전반에 걸쳐 확대되고 있다. 시민들이 안심하고 선택할 수 있고 농민들이 신바람 나게 일할 수 있는 지역 푸드플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 사업 유치를 위해 TF실무협의체를 구성하고 농정과를, 농식품유통과로 개편하는 등 체계적인 행정 기반을 마련했으며 푸드플랜 패키지 사업은 전국 17개 지자체가 공모에 참여해 화성시를 포함 9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신창균기자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