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시아나항공, 설 맞이 특별서비스 제공



【서울=뉴시스】이종희 기자 = 아시아나항공이 기해년 설을 맞이해 공항 라운지와 기내에서 다양한 특별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설 당일 인천공항 퍼스트클래스 및 비즈니스클래스 라운지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모둠전과 떡국 등 설 음식을 제공한다. 인천, 김포, 제주공항에서는 한복을 입은 직원들이 카운터 및 라운지에서 대고객 안내 서비스를 진행한다.

아울러 같은 기간 인천발 장거리 노선(미주, 유럽, 시드니) 퍼스트 클래스와 비즈니스 클래스에서는 떡국과 함께 디저트로 식혜를, 동일 노선 이코노미 클래스 승객에게는 전통 유과가 서비스될 예정이다.

또한 설 연휴 기간인 다음달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아시아나항공 국내선 전 노선 탑승객의 위탁수하물 허용량을 기존 20㎏에서 30㎏으로 확대하는 등 귀성∙귀경길 승객들의 편의를 도울 계획이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연휴 기간 현장 혼잡도를 완화하고 고객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온라인 체크인을 장려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오는 이달 31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온라인 체크인을 마치고 아시아나항공 운항편을 이용한 후 사회 관계망 서비스(SNS)에 인증샷과 필수 해시태그를 게시한 탑승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모형항공기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당첨자는 다음달 15일 홈페이지에 공지되며, 이벤트 관련 자세한 사항도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2papers@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