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웃음 가득 럭셔리 효도여행


'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럭셔리 효도 여행을 선보였다.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제이쓴의 부모님을 모시고 럭셔리 효도 여행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현희와 제이쓴은 최고급 차량을 빌려 정동진으로 떠났다. 홍현희는 "어머니 아버지 인생에서 너무나 재미있는 여행으로 만들어 드리겠다. (원래) 결혼하고 처음이 기억에 남지 않나"라고 말했다. 이에 제이쓴 아버지는 "며느리하고 친해질 수 있다는 게 좋다"라고 답했다.

정동진 숙소에 도착한 시부모님과 홍현희 부부는 너무 좋은 시설에 감탄했다. 제이쓴은 "100명도 들어올 수 있겠다"라며 규모에 놀랐고, 시부모님 역시 "우리 며느리가 최고다"라고 말했다.

이에외도 홍현희는 시부모님과 함께 수영장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선물을 준비하는 등 최선을 다했다. 홍현희가 시아버지에게 살갑게 구는 모습을 본 패널들은 "홍현희가 참 잘한다. 친정아버지에게도 저렇게 하긴 힘들다"라고 칭찬했다. MC들도 제이쓴에게 "장가 참 잘갔다"라고 인정했다.

한편, TV조선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