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나영, 직접 이혼 발표 "남편 신뢰 깨져…아이 혼자 키울 것"

방송인 김나영이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직접 이혼을 발표했다. [유튜브 캡처]

방송인 김나영이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직접 이혼을 발표했다. [유튜브 캡처]

방송인 김나영이 직접 이혼 발표를 했다.
 
김나영은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노필터티비'를 통해 "온전히 믿었던 남편과 신뢰가 깨져서 더는 함께 할 수 없기에 두 아들과 새로운 삶을 시작하려고 한다"며 "두 아들을 혼자서 키우는 게 겁도 나고 두렵기도 하지만 엄마니까 용기를 낸다"고 밝혔다.  
 
김나영은 "내가 어려운 일을 겪는 동안 내게 용기를 줬던 고마운 분들 덕분에 나는 작은 보금자리로 이사도 가게 됐다"며 "그곳에서 두 아이와 하루하루 열심히 살아나가려고 한다"고 말했다.  
 
김나영 남편이자 S컴퍼니 대표 A씨 등은 지난해 11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및 도박 개장 혐의로 구속됐다. A씨는 금융감독위원회 허가를 받지 않은 사설 선물옵션 업체를 차리고 전 증권사 직원·인터넷 BJ 등을 섭외해 1000여명의 회원을 모집, 200억원대 부당이득을 챙긴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해 첫 재판에서 A씨는 검찰 측 공소사실을 모두 인정했으나 200억대 부당이득 규모에 대해선 이의를 제기했다.  
 
김나영은 지난 2015년 A씨와 결혼했다. 이듬해인 2016년 첫 아들을 낳았고 지난해 7월 둘째 아들을 출산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