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화방 추천글로 작전…'정치 테마주' 설계자들 누구?

[앵커]

이런 정치 테마주들을 띄우는 것은 인터넷  카페 등에 올라온 추천 글들이 그 시작이었습니다. 금융당국이 이 정치테마주와 관련해 시세 조종 정황이 있는지 지금 들여다보고 있습니다.

이어서 이태경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24일 오전 7시 20분, 한 소셜미디어의 대화방입니다.

운영자가 '유시민 테마주'라며 한 코스닥 기업을 추천합니다.

몇 시간 뒤 장이 열리자, 이 기업 주식은 거래량이 크게 늘면서 3% 가까이 올랐습니다.

다음날도 주가는 14% 급등합니다.

'황교안 테마주'로 거론된 한 코스닥 기업의 주가를 끌어올린 것도 포털사이트 주식카페에 올라온 추천글이었습니다.

이 기업 사외이사 중 1명이 황 전 총리와 종교 모임을 같이 하고 있다는 것이 이유였습니다.

최근에는 유튜브 개인방송으로 테마주를 띄우는 이들도 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이런 추천 글을 믿고 투자를 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지적합니다.

지난 대선 때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불출마 선언을 하자 관련 테마주 주가는 한 달 새 60% 넘게 빠졌습니다.

문재인 테마주와 안철수 테마주도 대선 이후에는 승패와 관계없이 모두 주가가 떨어졌습니다.

정치테마주의 극성에 금융당국은 의도적으로 주가를 끌어올린 정황이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디자인 : 곽세미)

JTBC 핫클릭

쓴소리 못하는 증권사…하락장서도 '매수' 의견 쏟아내 증권거래세 개편논의 탄력받나…여당 "검토할 것" 코스피 삼성전자 쇼크에 사흘 만에 하락…2,020대 후퇴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