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충청권 시·도의회 의장단,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공동건의



【대전=뉴시스】조명휘 기자 = 충청권 시·도의회 의장협의회가 28일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촉구하고 나섰다.



김종천 대전시의회 의장과 서금택 세종시의회의장, 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 장선배 충북도의회 의장은 이날 오전 대전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만나 세종집무실 설치를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



이들은 건의문에서 "국민들의 기대와 열망에 부응하기 위해서는 세종시 신청사에 대통령 집무실을 설치하고, 세종에서 대통령 주재 국무회의 등을 열어 더 나은 국정 성과를 창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국민들은 국회 세종의사당은 물론,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에 공감의 뜻을 표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이는 국가균형발전을 선언한 지 15년이 지난 뒤 대다수 국민들의 인식이 급속도로 변화한 결과"라고 강조했다.



이어 " 국정 운영의 분절 현상을 막고 업무 효율성 강화는 물론, 업무보고 등 출장으로 인한 경제적 손실을 줄이기 위해서는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가 구체적으로 검토돼야 할 시기임에 분명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의장단은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기점으로 세종시를 비롯한 대한민국의 중심부인 충청권이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의 가치를 확산시키는 구심점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joemedia@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