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양평군, 겨울 쓰레기 불법소각 특별단속


【양평=뉴시스】 문영일 기자 = 경기 양평군은 쓰레기 불법소각행위를 근절하기 위한 특별단속을 2월28까지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특별단속 대상은 공사장, 사업장에서 사업장폐기물 소각처리 행위와 주택가 등에서 소각통을 이용한 상습 쓰레기 소각행위이다. 위반행위자는 폐기물관리법에 따라 과태료부과 및 사법기관 고발조치 등 강력하게 행정처분할 예정이다. 또한 주택가에 폐드럼통을 이용한 쓰레기 불법소각통은 발견 즉시 폐쇄 조치키로 했다.

쓰레기 불법소각으로 주민불편 민원이 동절기에 급증하고 있고, 또한 쓰레기 불법소각시 미세먼지 등 환경오염 물질도 발생시킴으로서 쾌적한 생활환경을 저해시킨다.

군 관계자는 “폐기물 불법소각은 미세먼지와 각종 유해물질을 배출하기 때문에 그 피해는 군민들에게 고스란히 돌아간다”며 “불법소각에 대한 순찰과 단속을 강화하고 무엇보다는 종량제봉투를 사용하여 적법하게 배출하는 것이 우선으로 주민들이 불법소각하는 일이 없도록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ctdesk@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