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년째 최고 인기…日아이돌 '아라시', 돌연 활동 중단 선언

일본 5인조 아이돌 그룹 '아라시'. [SM 엔터테인먼트 제공]

일본 5인조 아이돌 그룹 '아라시'. [SM 엔터테인먼트 제공]

일본에서 20년째 큰 인기를 얻고 있는 5인조 아이돌 그룹 '아라시'(嵐)가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연예기획사 '쟈니즈' 소속인 아라시는 27일 팬클럽 전용 사이트에 오노 사토시, 사쿠라이 쇼, 아이바 마사키, 니노미야 카즈나리, 마쓰모토 준 등 멤버 5명의 동영상을 올리며 내년 말을 시한으로 활동을 끝낸다고 밝혔다.
 
이 동영상에서 리더인 오노는 "많은 대화를 나눈 끝에 내년 12월 31일까지만 함께 활동하기로 의견을 모았다"며 "갑작스러운 발표로 놀랐을 것이라 생각하지만 팬들에게 우리 결단을 제대로 얘기하는 게 좋을 것이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5명이 당장 각자의 길을 가거나 서로 묶이지 않은 채 자유롭게 활동하는 문제도 논의했지만 그룹 활동을 내년 말 이후로 중단하자는 결론에 이르렀다"고 덧붙였다.
 
폭풍이라는 뜻을 가진 아라시는 일본에서 국민적인 인기를 끄는 남성 아이돌 그룹이다. 1999년 싱글 앨범 'A·RA·SH'로 데뷔한 후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했다.
 
NHK가 매년 말 인기 가수를 모두 불러모으는 홍백가합전에는 2009년부터 지난해까지 10회 연속 출장하는 기록을 세웠다.각 멤버들은 배우, 방송인, 뉴스 캐스터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