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마음을 전하는 설] 캔햄·한과 등 40종, 1만~10만원대…다양한 구성·가격, 취향 따라 고른다

SPC삼립
평소 바쁜 일상 때문에 자주 보지 못했던 가족과 친지. 설 명절이 되면 이들과 그간 지내온 이야기와 함께 따뜻하고 다정한 마음을 나누며 행복해진다. 이럴 때 정성이 깃든 선물을 준비하면 더욱 즐겁다. 특히 같이 즐길 수 있는 음식 종류는 명절 선물로 제격이다.
 
SPC삼립은 설을 맞아 ‘그릭슈바인 선물세트’ 10종과 ‘빚은 설 선물세트’ 30종을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그릭슈바인 선물세트’는 대표적인 육가공 제품인 ‘그릭슈바인 캔햄’ 선물세트를 비롯해 포도씨유·카놀라유·올리고당·통후추 등을 캔햄과 함께 구성한 복합 선물세트 등 1만원에서 6만원대까지 다양하게 선보였다. 전국 수퍼마켓과 편의점, 해피마켓(해피앱마켓), 온라인쇼핑몰 쿠팡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SPC삼립 그릭슈바인 선물세트 2호.

SPC삼립 그릭슈바인 선물세트 2호.

‘그릭슈바인’은 독일의 육가공 전문 기업인 쉐퍼(Schafer)사와 기술 제휴를 통해 제품을 제조하고 있다. ‘그릭슈바인 캔햄’은 적당한 기름기를 머금은 돼지 앞다릿살과 쫄깃한 식감을 맛볼 수 있는 뒷다릿살을 최적의 비율로 혼합해 쫀득한 식감과 육즙이 살아 있는 것이 특징이다.
 
SPC삼립의 떡 프랜차이즈 브랜드 ‘빚은’도 설 명절을 맞이해 다양한 구성의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설프라이즈 기획세트’ ‘전통한과세트’ ‘감사세트’ ‘우리쌀로 만든 롤케익’ 등 1만 원대부터 10만 원대까지 다양한 가격대와 제품으로 구성해 소비자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설프라이즈 기획세트’는 참기름과 들기름을 발라 고소한 전통 재래김과 100% 제주산 참깨를 짜서 만든 참기름으로 구성된 프리미엄 선물세트다.
 
‘전통한과세트’는 식품명인 33호 박순애 명인 및 25호 오희숙 명인과 기술제휴를 해서 만든 전병·약과·부각 등 다양한 한과로 구성됐다. 찰떡과 찹쌀떡 등 다양한 떡으로 구성된 ‘감사세트’와 ‘문안세트’도 인기를 끌고 있다.
SPC삼립의 떡 프랜차이즈 브랜드 ‘빚은’은 설프라이즈 기획세트, 전통한과세트 등 1만~10만원대의 다양한 설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사진 SPC삼립]

SPC삼립의 떡 프랜차이즈 브랜드 ‘빚은’은 설프라이즈 기획세트, 전통한과세트 등 1만~10만원대의 다양한 설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사진 SPC삼립]

 
‘빚은’은 또 기존의 전통떡과는 다른 형태의 퓨전 제품을 새롭게 선보였다. 부드러운 ‘우리쌀로 만든 롤케익’은 고소한 콩고물 크림과 흑임자 크림이 들어간 롤케익 두 가지로 구성해 남녀노소 모두가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이뿐 아니라 우리 쌀로 만들어 더욱 쫄깃한 ‘순 우리쌀떡국떡(700kg)’도 판매한다.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간편하게 맛을 낼 수 있는 국물 팩을 증정한다.
 
한편 SPC삼립은 빚은 선물세트 구매 시 5000원을 추가하면 ‘고급 보자기 포장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5만원 이상 구매하면 무료배송 서비스를 시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빚은 온라인몰(www.bizeun.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