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화證 "NHN엔터테인먼트, 성과 드러내는 페이코로 호실적 기대"





【서울=뉴시스】김제이 기자 = 한화투자증권은 24일 NHN엔터테인먼트에 대해 "그동안의 페이코 관련 투자 성과가 숫자로 나타나기 시작했다"며 목표주가 7만6000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NHN엔터테인먼트의 지난해 4분기 예상 실적으로 시장 기대치(컨센서스)에 부합하는 한화투자증권은 매출 3633억원, 영업이익 246억원을 제시했다. 모바일 게임은 컴파스, 요괴워치푸니푸니 등 기존 게임들의 꾸준한 성과와 루비(RWBY) 등의 신규 게임 효과도 일부 기여되면서 전분기에 이어 개선되는 추세를 이어간다는 예상이다.



비게임 매출에서도 실적 호조는 나타날 전망이다. 계절 효과와 투자성과가 나타나는 시점이라는 분석이다.



김소혜 연구원은 "비게임 매출액은 2485억 원으로 성수기 효과로 인해 기술 부문과 커머스 부문의 실적 호조가 반영됐다"며 "결제·광고 사업 부문에서 페이코에 대한 그 동안의 투자 성과가 매출로 확인되는 모습이 이어질 것"이라고 판단했다.



이어 "페이코 관련 마케팅비 집행이 계속해서 효율적으로 반영되고 있어 전사 영업이익률은 6.8%으로 양호한 모습을 보일 것이다"고 덧붙였다.



김 연구원은 NHN엔터테인먼트가 페이코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투자 성과가 본격적으로 나타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페이코 관련 사업 부문들의 3분기 매출액은 약 1300억원을 기록한 반면 영업손실은 30억원 수준까지 축소됐다"며 "주요 카드사들과의 제휴가 거의 완료됐으며, 금융솔루션, 키오스크 서비스, 맞춤쿠폰 등 사용자들의 반복적인 패턴을 이끌기 위한 서비스도 강화 중이라는 면에서 오프라인에서 경쟁력 있는 간편결제 사업자로서의 가치가 부각될 것이다"고 내다봤다.



jey@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