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철호 시장, 대통령 울산 방문 후속대책 협의 청와대 방문



【울산=뉴시스】조현철 기자 = 송철호 울산시장은 지난 17일 문재인 대통령의 울산 방문과 관련한 후속대책을 협의하기 위해 23일 청와대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수소 경제 활성화 로드맵 발표 현장에서 대통령이 '울산이 수소 경제 중심지'라고 힘을 실어 주면서 수소 경제 실현을 위한 지역적 우위 확보 차원에서 이뤄졌다.



송 시장은 이날 오후 청와대 고위 인사를 만나 수소 경제를 선도할 수소산업진흥원(가칭) 설립 등 지역 주요 현안에 관해 설명하고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수소산업진흥원은 세계 수소 시장 선점을 위한 정책 수립 및 지원, 수소산업 육성 및 연구 개발 등을 추진할 수 있는 기관으로서 1월부터 진흥원 설립 및 운영방안 연구 용역을 진행하고 있다.



송 시장은 이날 방문에서 맑은 물 사업과 연계돼 뚜렷한 해결책을 찾지 못하고 있는 반구대 암각화 보존대책, 울산 경제자유구역 지정, 태화강 국가 정원 지정 등 울산지역 주요 현안(10개)도 함께 논의해 정부의 후속대책이 주목된다.



jhc@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