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NE SHOT] 한국, 블룸버그 선정 6년 연속 ‘세계 최고 혁신 국가’에 올라

2019 블룸버그 선정 세계 최고 혁신 국가 TOP10

2019 블룸버그 선정 세계 최고 혁신 국가 TOP10


블룸버그 통신이 매년 발표하는 ‘블룸버그 혁신지수’에서 한국이 6년 연속 1위에 올랐다.
 
22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한국은 2019년 지수에서 총점 87.38으로 87.30을 얻은 독일을 근소하게 제치고 올해도 정상에 올랐다.
 
3위는 핀란드(85.57), 4위는 스위스(85.49), 5위는 이스라엘(84.78)이었으며 싱가포르, 스웨덴, 미국, 일본, 프랑스가 차례로 6∼10위를 차지했다. 미국은 지난해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가 이번에 톱10에 복귀했다.
 
중국은 16위, 러시아는 27위였다. 60개국 가운데 총점은 베트남이 45.92로 가장 낮았다.
 
혁신지수 산정 기준이 된 7개 항목 가운데 한국은 연구개발(R&D) 분야 지출액과 제조업이 창출한 부가가치 항목에서 각각 2위, 첨단기술분야 기업 수 항목에서 4위, 고등교육기관 진학자 수와 전문 연구원 수 항목에서 각각 7위를 했다.
 
그러나 생산성과 특허등록 활동 항목에서는 각각 18위와 20위로 상대적으로 낮은 점수를 받았다.
 
블룸버그는 “독일이 제조업 부문 부가가치와 리서치 부문에서 강세를 나타내 1위 한국을 근소하게 추격했다”고 지적했다. 또 한국에 대해서는 “한국이 승리 행진을 이어갔으나 부분적으로 특허등록 활동에서의 낮은 점수 탓에 2위와의 격차가 줄었다”고 전했다.
 
김경진 기자 capkim@joongang.co.kr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