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문 대통령, 부산 북구청장과 13분 통화

문 대통령, 부산 북구청장과 13분 통화

문 대통령, 부산 북구청장과 13분 통화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정명희 부산 북구청장이 보낸 복지비 분담액이 과하다며 개선을 요구하는 내용의 편지를 참모들에게 소개하고 있다. 이날 오전 정 구청장 사무실로 직접 전화를 한 문 대통령은 “부산 북구의 화명 신도시에 젊은층이 유입돼 취득세와 주민세가 많이 들어오지 않냐”는 등 구체적인 지자체 재정 상황을 물어봤다. 정 구청장은 “취득세와 주민세는 시비로 편입되고, 구비는 재산세밖에 없는데 많지 않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13여 분 동안 정 구청장과 통화하며 “문제 해결을 위해 고민해 보자”며 전화를 끊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